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공지사항

게시판 상세
제목 [아시아경제]장성 백양고로쇠, 본격 출하
작성자 장성백양고로쇠 (ip:)
  • 작성일 2014-02-12 21:39:16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1079
  • 평점 0점

"백암산 가인·남창마을서 판매시작…농한기 지역주민 소득증대 기여 "

[아시아경제 김재철 기자]“백암산 맑은 기운을 머금은 고로쇠 한 잔 어때요?”

청정지역인 장성 백암산 자락에서 채취해 최고의 품질을 자랑하는 장성 고로쇠 수액이 특유의 단맛으로 소비자 공략에 나섰다.

24일 장성군에 따르면 백암산 가인마을과 남창마을에서 지역의 명품 특산품인 백양고로쇠 수액을 본격 출하, 주문이 쇄도하는 등 절찬리에 판매되고 있다고 밝혔다.

장성 백양고로쇠는 지대가 높고 일교차가 큰 백암산에서 해풍을 받지 않아 타 지역에 비해 수액이 맑아 최고의 품질로 평가받고 있다.

또, 수액에는 마그네슘과 칼슘, 자당 등 여러 종류의 미네랄 성분이 다량 함유돼 있어 관절염은 물론, 이뇨와 변비, 위장병, 피부미용 등에 효험이 있는 자연산 웰빙 음료로 알려져 매년 겨울과 초봄에 소비자들이 즐겨 찾는다.

현재 고로쇠 수액은 ▲18ℓ(한말)-5만5000원 ▲1.5ℓ(PT병) 12병-6만원 ▲1.5ℓ(PT병) 6병-3만원에 판매되고 있으며, 현지 구매가 어려운 고객을 위한 택배거래도 가능하다. 단, 1.5ℓ(PT병) 6병은 택배비가 별도다.

고로쇠 구입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남창마을 판매장( 061-393-9896) 으로 문의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오는 3월까지 약 10만ℓ의 수액을 채취·판매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백양고로쇠의 품질과 가치를 높이고 고로쇠를 이용한 다양한 상품을 만드는 데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펴, 장성군은 백양고로쇠 수액의 품질 관리 및 경쟁력 강화를 위해 1억 7000여만원의 사업비를 들여 정제와 살균, 주입, 자동캡핑 장치 등을 갖춘 ‘고로쇠 수액 포장 시스템’을 설치했다.
김재철 기자

첨부파일
비밀번호 *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수정 취소

/ byte